연세건강증진내과 스카이메디 항공검진센터 특별한 가족 주치의 시스템 우리 가족만을 위한 주치의가 정확한 진단과 맞춤진료로 함께 합니다

위 · 대장내시경센터

위대장내시경센터 용종절제 조직검사

정기적인 위·대장 내시경검사는 건강을 위한 가장 기본적인 투자입니다

영양과잉의 현대사회에 가장 쉽게 노출되는 위·대장질환은 개인이 느끼는 피상적인 증상만으로는 정확한 진단을 내리기가 어렵습니다. 따라서 문진을 통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정확한 진단을 내리기 위해 정기적인 내시경 검사가 필요합니다.

내시경검사는 소형 카메라가 달린 직경 1cm 가량의 긴 관을 통해 육안으로 체내의 건강상태를 확인하는데, 그 과정에서 의심이 되는 경우 바로 조직을 채취하기도 하며 간단한 병변의 경우 즉각적인 치료를 시행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검사후 바로 담당의의 소견을 들을 수 있기 때문에 내시경 검사는 모든 검사를 통틀어 장내 건강을 확인할 수 있는 가장 빠르고 효과적인 검사방법입니다.

위 내시경

위 내시경은 다음과 같은 증상을 호소하시는 분에게 적합한 검사방법입니다. 그러나 증상의 유무와 상관없이 위암이 우리나라 국민에게 가장 많이 발생한다는 점, 대부분의 위암이 증상없는 상태에서 조기 발견되고 있다는 점 때문에 40세 이상인 경우 1년에 1회 이상 적극적으로 검진을 받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 상복부 불쾌감 혹은 통증, 신트림, 공복시 복통, 속쓰림
  • 현저한 체중감소, 현기증, 간헐적인 흑색변이 보이는 경우
  • 피를 토하거나 위장관 출혈시
  • 상복부의 조직검사가 필요한 경우
  • 위십이지장 궤양의 원인으로 알려진 헬리코박터 세균검사
  • 위염이나 십이지장 궤양등 상복부 질환 병력이 있는 경우 정기적인 검진
  • 위암의 호발연령인 40세 이후 1년에 한 번 씩 검사
  • 식도확장술이나 식도내 삽관을 할 경우
  • 용종의 제거, 이물제거등 세밀한 시술이 요구되는 경우

주의 사항

  1. 검사 도중 내용물의 역류를 막고, 관찰을 정확하게 하기 위해서 최소 8시간 이상의 금식을 해야합니다.
  2. 고혈압으로 혈압약을 복용중인 경우, 녹내장, 심장질환, 전립성 등의 지병이 있으시거나 임신중이신 분은 내시경을 받기 전에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3. 식도의 마취가 풀리는 데에는 약 1시간이 걸립니다. 그때까지는 물을 포함한 어떤 음식도 드시면 안됩니다.
  4. 검사 후 복부팽만감, 복부와 목에 통증이나 불편한 감각을 느낄 수 있지만 하루 이틀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정상감각으로 돌아옵니다.
  5. 극히 드물게 검사 후 극심한 인후통, 심한 복통, 토혈, 하혈, 흑색변 등이 관찰되기도 합니다. 이때에는 그 즉시 담당의사나 책임간호사에게 알려 도움을 요청하시기 바랍니다.
  6. 내시경 자체 소견은 검사 직후 들을 수 있지만, 조직검사나 헬리코박터 검사의 경우 약 일주일 후에 결과가 나옵니다. 또한 추가검사에 따른 초과 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대장내시경

대장내시경으로 용종을 제거하기만 해도 대장암의 대부분이 예방될 수 있습니다.

대장내시경은 검사 전날 장을 깨끗이 비우는 전처치 후 내시경 검사를 진행합니다. 일반적으로는 수면내시경을 하는 경우가 많으며, 내시경을 통해 대장 용종, 장결핵, 대장염, 크론병, 궤양성대장염, 대장 게실, 그 밖의 장염 등을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습니다. 특히 정기적인 대장내시경을 통해 용종을 제거하기만 해도 대장암의 대부분이 예방될 수 있습니다.

특히 장기간 음주흡연자나 비만인 경우, 50세 이상인 경우라면 정기적인 대장내시경을 적극 권장합니다.

대장내시경을 위해 별도로 안내해 드리는 내용을 꼭 지켜주세요.

처방해드리는 약은 장 청소를 위한 약이므로 반드시 안내문에 따라 복용하셔야 합니다. 궁금하신 점은 언제든 병원으로 문의해 주세요.

대장 내시경은 아래의 증상을 호소하시는 분에게 적극 권장됩니다.

  • 장관으로 부터의 출혈
  • 원인 불명의 만성 변비 혹은 설사
  • 염증성 장질환
  • 대장 게실
  • 복부(하복부)통증
  • 배변 상태나 습관의 갑작스런 변화
  • 가족에 대장암의 병력이 있는 경우

수면내시경

수면 내시경을 받는 이유

위내시경을 받는 경우 호흡이 불편해지면서 질식감(실제로는 호흡에는 전혀 문제가 없습니다)에 큰 불편과 공포를 느끼고, 식도를 자극함으로써 생기는 오심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이 내시경검사를 피하려고 합니다.
대장내시경의 경우는 오심이나 질식감은 없지만 위내시경에 비해 심한 통증을 느끼는 분이 많습니다. 이런 이유로 내시경검사를 피하기보다는 진정제를 사용한 가벼운 진정 상태를 유도하여 검사하는 수면내시경이 좋은 대안이 됩니다.

미다졸람이나 프로포폴이라는 약물을 사용하여 의식이 있는 가벼운 진정상태에 도달한 후 검사를 받게 되는데 이 상태에서는 감각이 둔해지고, 검사 중에 받는 불쾌한 기억을 잊게 해줍니다.
또한 검사 도중 의사의 질문에 대답을 하거나 요청을 받고 몸을 움직이는 등의 자발적인 협조가 가능한 상태이기 때문에 엄밀히 말해서 수면상태는 아닙니다.(일부 환자들은 실제 잠들기도 합니다.)

주의사항

수면내시경에 사용하는 진정제는 비교적 안전한 약물이지만 부작용으로 간혹, 호흡, 혈압 등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따라서 고령의 환자, 폐기능의 장애가 있거나 급성질환을 앓고 계신 분은 적용할 수가 없습니다.
진정제는 체내에서 빨리 분해되어 금방 진정상태에서 회복되지만 완벽하게 회복되기 전까지는 사고와 반사신경에 영향을 크게 미쳐 사고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수면내시경 후에는 적어도 2시간은 협압, 호흡, 의식의 회복을 관찰한 후 귀가하실 수 있으며, 검사 당일에는 자동차 운전 등 기계를 다루는 행동이나 중요한 결정을 내려야 하는 일을 삼가하시고 가능한한 하루 정도는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연세건강증진내과 온라인상담센터

연락처를 남겨주시면 전문 상담원이 전화드립니다.

서버와 통신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Communicating with the server. Please wait.
LOADING